기사 (전체 66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전문가칼럼] 영업지역 제도가 궁금해요
윤성만프랜차이즈법률원의 윤성만 대표로부터 프랜차이즈 본부가 가맹사업법을 준수하며 공정하게 가맹사업을 전개할 수 있도록 Q&A를 통해 가맹사업 중 발생하는 문제를 해결해 보자. Q. 가맹본부는 가맹점의 영업지역을 설정할 의무가 있나요?A. 있다. 가맹본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4-10
[전문가칼럼] 식당 브랜드는 많은데 브랜드 식당은 찾아보기 어렵다
최근 외식업계에 브랜드 바람이 부는 건지 다들 ‘브랜드 브랜드’ 한다. 왜? 갑자기 외식업계에 식당브랜드, 브랜드 식당 하는 브랜드 열풍이 불기 시작했을까? 필자는 이런 현상을 크게 4가지 원인으로 분석하고 싶다. 브랜드 식당의 열풍 현상은 다음과 같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4-06
[전문가칼럼] 프리미엄 전략으로 전문성을 홍보하라
몇 년 전부터 우리나라에는 저가 커피브랜드들이 많아지면서 아메리카노 한 잔 가격이 1,500원에서부터 심지어는 900원 커피까지 판매되고 있다. 다양한 저가 프랜차이즈 카페들이 생겨나면서 일반카페들이 가게를 운영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그렇다면 일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4-04
[전문가칼럼] 상권의 핵심포인트 ‘생애주기’ 바로 알기
예비창업자들이 창업의 시작 단계에서 가장 주의 깊게 살펴봐야 하는 것이 바로 상권분석이다. 상권분석은 자신이 가진 아이템을 판매할 장소, 즉 매장을 고르기 위한 초석으로 수입과 직결되는 매우 중요한 포인트다. 상권분석자료는 영업과 매출을 가늠하고 경쟁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4-02
[전문가칼럼] 사업장이 너무 호화롭거나 화려하게 꾸미는 것은 금물
창업 준비과정은 새로운 생명을 탄생시키는 것처럼 조심스럽고 부족함이 없이 철저하게 진행되어야 한다. 항상 현장을 중시해야 하고 사업을 수행할 수 있는 능력 등의 기본적인 골격이 갖추어졌다고 생각이 들면 본격적으로 창업을 실행하는 단계로 들어간다. 점포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3-30
[전문가칼럼] 네이버 마케팅 트렌드와 활용방안
몸이 열개라도 모자라는 바쁘고 치열한 생존을 위해 일하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온라인 마케팅 전문가로서, 앞으로 온라인 마케팅에 대한 정보와 실전에서 활용할 정보를 제공해 보고자 한다. 그 중에서도 필자가 첫 번째로 택한 주제는 바로 ‘네이버’다.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3-28
[전문가칼럼] 인재는 함께 만들어 나가는 것이다(2)
3월호에는 팀원이나 매장 매니저급 실무자 스카우트와 관련해 최고경영자 혹은 리더들이 지향하면 좋겠다고 생각하는 몇 가지 항목을 설명하고자 한다. 다만, 필자가 경험했고 생각하는 주관적 생각임을 전제로 한다. 첫째,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3-24
[전문가칼럼] 창업자로 자신의 철학이 생길 때까지 창업시기를 늦추고 준비하라
창업 상담을 하다 보면 상담 중에도 업종이 바뀌는 예비창업자들을 심심치 않게 만난다. 그럴 때면 나는 현실적으로 그들이 실천하기 어렵다는 것을 알면서도 두 가지를 먼저 이야기한다. “창업은 당장 할 일이 마땅치 않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3-22
[전문가칼럼] 유연 근로시간제도 – 탄력적 근로시간제도
근로시간 단축과 함께 유연 근로시간제도가 대두되고 있습니다. 적법하게 근로시간을 늘리고, 줄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근로기준법상 유연 근로시간제도에는 여러 유형이 있으나, 이번 호에서는 탄력적 근로시간제도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 탄력적 근로시간제도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3-20
[전문가칼럼] 사례를 통한 위탁운영 매장에 대한 고찰
위탁운영 매장은 병원, 지하철, 백화점 등의 경우 관리주체가 개별 가맹점사업자와 임대계약을 하는 것을 거부하고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와 가맹계약을 체결하길 원하기 때문에 관리주체와 가맹본부가 직접 임대계약을 체결하기는 하나 가맹본부가 해당 매장을 직접 운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3-19
[전문가칼럼] 공정위 가맹거래사이트 정보공개서 제공 효력없어
11월호 부터 윤성만프랜차이즈법률원의 윤성만 대표로부터 가맹거래사로서 프랜차이즈 본부가 가맹사업법을 준수하며 공정하게 가맹사업을 전개할 수 있도록 Q&A를 통해 알기 쉽게 가맹사업 중 발생하는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한다. Q. 가맹점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9-02-25
[전문가칼럼] 감춰왔던 다양한 매력, 한식(떡) 디저트의 변화
떡을 활용한 디저트 개발이 활발하다. 떡 케이크, 떡 카페 등이 많이 있지만 활용되던 떡의 종류가 설기, 증편 정도로 한정되어 있었고 색을 첨가하거나 포장을 작게 바꾸는 정도였다. 그동안은 떡과 함께 전통 차, 음료 등을 함께 판매하는 정도였다면 요즘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8-11-22
[전문가칼럼] 소상공인을 위한, 쉽고 간편한 상권분석 전략
자영업자, 소상공인에게 ‘반드시 우선 상권분석을 하라’고 조언하지만, 실상 비전문가가 상권분석을 시작하기란 쉽지 않다. 실제로 상권분석은 오랜 사업경험을 바탕으로 이론적인 분석까지 적용해 심도 깊은 평가를 내려야 하는 부분이다. 이것을 먹고 살기 위해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8-11-17
[전문가칼럼] 먼저 자신의 장단점부터 철저히 따져라
창업은 생각만 할 때는 쉽게 실행에 옮길 수 있을 정도로 쉬운 것 같지만, 막상 시작하려고 하면 무엇부터 준비하고 갖추어야 할지 몰라 우왕좌왕하게 마련이다. 업종 아이템은 뭐가 좋은지, 상대 점포를 대상으로 한 경쟁력은 어떻게 대비해야 하는지 계획하고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8-11-15
[전문가칼럼] 불황기 창업은 공동창업으로 극복하자
시장 주도권이 생산자로부터 소비자로 넘어가는 순간, 비즈니스 세계는 한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전쟁터로 변하고 말았다. 누가 죽고 누가 살아남을지 장담하지 못한 경제 전쟁이 오늘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세계의 가장 진실한 모습이다. 세계적인 기업이나 동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8-11-11
[전문가칼럼] 프랜차이즈 기업과 오너 리스크 관리
2019년 1월부터 호식이법이 시행된다. 이에 일반인과 가맹점주들은 오너의 전횡으로 인해 브랜드와 가맹사업이 받는 피해를 구제받을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되어 긍정적인 반응이다.그러나 이 법안이 실행된다고 해도 실제 피해구제까지 원활하게 이어질지에 대해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8-11-09
[전문가칼럼] 프랜차이즈 사업을 할 바에는 정식으로 하자
맛집으로 유명세를 탄 점포의 경우 지인 요청의 의해 전수창업 방식으로 점포를 전개하는 점포들이 비일비재하다. 프랜차이즈 사업을 하기엔 여러 가지 복잡하고 골치 아픈 일이 많을 것 같아서다. 하지만, 이것이 추후 원조 점포의 발목을 잡아 피해를 입는 사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8-11-07
[전문가칼럼] 상시 근로자 수 5인 미만 사업장에 적용되지 않는 근로기준법은 무엇인가?(1)
근로기준법은 상시 근로자 수에 따라 적용범위가 달라진다. 상시 근로자 수 5인 이상 사업장에는 근로기준법이 전면 적용되나, 5인 미만 사업장에는 일부가 적용제외된다. 이번 호에서는 취업규칙, 부당해고 금지, 근로시간제한을, 다음 호에서는 연차휴가, 생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8-11-03
[전문가칼럼] 매장의 최고 리더, 점장의 역할
필자가 가끔 방문하는 서울 시내에서 유명한 한식 브랜드가 있다. 지난 2018년 7월에 점장에게 필자가 우문을 하였다. “김 점장님 ! 점장님의 역할이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는지요” “고객이 가장 맛있게 음식을 드시고 갈 수 있도록 잘 하는 것 아닐까요?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8-10-31
[전문가칼럼] 외국계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국내 가맹사업 전개
최근 외국계 샌드위치 프랜차이즈의 소위 ‘갑질’ 문제가 이슈화 되고 있는 듯하다. 해당 브랜드의 경우 90년대 초반에 마스터프랜차이징 형태로 국내에 상륙하였으나 제대로 가맹사업을 전개하지 못하다가 이후, 가맹본부에서 직접 국내시장에 진출하여 최근 몇
창업&프랜차이즈 기자   2018-10-2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공지사항
프랜차이즈TV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성북동 184-5 (성북로 6길 26) 신우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35-7101~3  |  팩스 : 02)2235-7107
상호: 주식회사 창업미디어그룹  |  대표이사 겸 발행인: 이덕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덕철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065  |  등록일자 : 2014.03.25
Copyright © 2011-2019 창업&프랜차이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