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C브랜드 > 신규 FC브랜드
집중력 향상 위한 독자적인 기술력<독고 프리미엄 독서실>
박기범 기자  |  fcmedianews@fcmedia.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01  08:18:2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독서실이나 스터디카페를 선택할 때 인테리어를 먼저 보는 경우가 많다. 그런데 <독고 프리미엄 독서실>은 하버드대학교 가드너 교수의 ‘학습유형’을 바탕으로 이용자 중심의 공간 구성과 집중력 향상을 위한 독자적인 기술로 이용자들 사이에서 인정받고 있다.  

   
▲ <독고 프리미엄 독서실> ⓒ 사진 박기범 기자, 업체 제공

론칭배경·콘셉트
독서실과 스터디카페 이용자가 늘면서 쾌적한 인테리어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그러나 이성 <독고 프리미엄 독서실> 대표의 눈에는 아쉬운 부분이 많았다. 이 대표는 캘리포니아 주립대학교 AMP 지도교수로도 활동하며 교육에 관심이 많았다. 그런 이 대표에게 독서실과 스터디카페는 국가의 미래를 이끌어갈 청년, 학생들을 위한 학습공간이었고, 그런 공간에는 인테리어 보다는 집중력을 높여줄 과학적인 기술력이 더 중요하다고 판단했다. 

<독고>는 이용자의 집중력을 극대화시키는 감성 음악을 활용한 ‘리파인드 시스템’과 눈의 피로를 덜어주는 자연광에 가까운 ‘필터콘 펄스레스 조명’, 척추근육을 잡아주는 DG-3A 척추안심의자 기술을 개발했다.

이성 대표는 “<독고>는 이 세상에 없는 차별화된 기술을 학습공간에 적용하고 있습니다. 이용자 중심의 기술과 유럽풍 인테리어를 접목해 새로운 공간을 완성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 <독고 프리미엄 독서실> ⓒ 사진 박기범 기자, 업체 제공

브랜드 경쟁력
<독고>는 1,300여 개의 매장을 가진 27년 경력의 중견 프랜차이즈 (주)한음이 올해 론칭한 브랜드다. 오랜 세월 쌓아온 프랜차이즈 운영 노하우와 독자적인 기술력이 <독고>의 막강한 경쟁력으로 작용하고 있다. 

이성 대표는 “누구나 따라 할 수 있는 기술이라면 의미가 없습니다. 그러나 <독고>의 기술은 복제가 불가능한 우리만의 기술입니다. 이런 독자적인 기술력을 갖춘 본사를 선택해야 성공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라고 강조했다. 리파인드 시스템, 필터콘 펄스레스 조명, DG-3A의자 등 <독고>의 기술은 사용자를 중심으로 개발된 기술이다.

그래서 사용자들의 만족이 높고, 한 번 이용한 분들이 주변에 적극적으로 추천하며 입소문을 통한 강력한 홍보 효과를 누리고 있다. <독고>는 이렇게 사용자들의 신뢰와 기술을 바탕으로 ‘소비자가 선택한 2019 대한민국 프리미엄 브랜드 대상’을 수상했다.  

   
▲ <독고 프리미엄 독서실> ⓒ 사진 박기범 기자, 업체 제공

운영지원·시스템
많은 프랜차이즈가 가맹점 중심의 지원과 시스템을 말한다. 그러나 <독고>는 가맹점이 아닌 ‘고객’ 우선을 강조한다. 고객이 만족해야 가맹점과 본사가 성공할 수 있다고 믿기 때문이다. 27년 동안 (주)한음을 경영하면서 직접 체득한 경영 철학이다. 

<독고>는 이런 마인드를 바탕으로 가맹점 매출 증대 프로그램과 철저한 상권 분석 및 입지 분석 등 다양한 정보와 교육을 지원한다. 가맹점 관리에 있어서 본사와의 정서적 유대관계를 중시하며 가맹점의 건의 사항을 경청하고 적극적으로 수용한다. 또한, 오픈 전·후 전문교육과 오픈 후 100일 집중 매뉴얼 시행 등 가맹점 발전을 위한 지원은 물론이고 영업 관리 및 손익분석, 마케팅 지원 등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경영 컨설팅도 지원한다. 

<독고>는 이렇게 27년 동안 쌓아온 (주)한음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고객, 점주, 본사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 <독고 프리미엄 독서실> ⓒ 사진 박기범 기자, 업체 제공

계획·비전
<독고>는 독서실과 스터디 카페 이용자인 청년, 학생을 위한 쾌적한 공간을 만드는 것이 사회공헌활동과 같다고 생각하고 있다. 이들의 미래가 곧 국가의 미래이기 때문이다. 이성 대표는 “이윤을 떠나서 청년과 학생들을 위한 과학적인 학습 공간을 만든다는 사명으로 교육에 대한 진정성을 갖고 경영을 할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독고>는 눈앞의 수익보다는 ‘창업 성공률’을 높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창업이 실패할 경우 점주 개인은 물론이고 한 가정이 위태로워질 수 있다는 것을 누구보다 잘 알기 때문이다. 그래서 점주를 불행하게 만드는 무책임한 창업이 아닌 성공 창업의 보람을 느낄 수 있는 브랜드로 발전할 비전을 갖고 있다.

이성 대표는 “차별화된 기술과 시스템으로 독서실 및 스터디카페를 업그레이드시키고, 가맹점과 상생협력 하는 자세로 고객과 가맹점 모두가 만족하는 브랜드로 성장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Check Point
‘교육’을 우선하는 마음으로 만든 프리미엄 학습 공간

 

   
▲ <독고 프리미엄 독서실> 이성 대표 ⓒ 사진 박기범 기자, 업체 제공

가맹정보 (단위 : 만원 / 165.28㎡(50평) 기준)
가맹비                                         1,000
교육비                                            100
계약이행보증금                               면제
인테리어     (보급형은 1억4,000) 1억8,500
로열티                                   매출의 5% 
총계(VAT별도)                  1억9,100

* 별도사항 : 철거공사, 스프링클러 메인배관공사, 전기승압, 건물용도변경 비용 별도

 

문의 : 1588-3032
본사 :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복정로19 

박기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공지사항
프랜차이즈TV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성북동 184-5 (성북로 6길 26) 신우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35-7101~3  |  팩스 : 02)2235-7107
상호: 주식회사 창업미디어그룹  |  제호 : 창업&프랜차이즈  |  대표이사 겸 발행인·편집인: 이덕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덕철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065  |  등록일자(발행일자): 2014.03.25
Copyright © 2011-2019 창업&프랜차이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