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5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Theme] 커피는 이제 ‘문화’가 아니라 ‘일상’ <포트오브모카>
안성의 커피전문점 터줏대감으로 유명세를 떨쳐 온 가 올 초 본사를 서울로 이전하고 본격적인 가맹사업에 돌입했다. 지방에서 도미넌트 전략으로 사업전개를 펴나갈 계획이었으나 지방에서 프랜차이즈 사업은 다소 무리수였다. 는 점주들이 만족할 만한 본사가 되는
임나경 편집국장   2015-05-20
[Theme] 5가지 아메리카노의 맛으로 특별한 가치 전달
(주)맥스원이링크는 으로 프랜차이즈 사업을 전개해 오던 중 PC방에 도입한 ‘더카페’에서 자신감을 얻어 를 론칭, 본격적으로 커피전문점 사업에 뛰어들었다. 1년도 안 돼 60여 개 매장이 전개되더니 올해 전국적으로 120개 점포가 전개되고 있는 상황이
임나경 편집국장   2015-05-19
[Theme] 창업 전 꼼꼼히 챙기자 <허위,과장 정보제공의 금지법>
예비창업자들의 관심사는 크게 두 가지로 압축된다. 첫 번째가 ‘요즘 핫한 아이템이 무엇인가’, 두 번째가 ‘이 아이템으로 월에 얼마나 벌수 있느냐’이다. 이러한 예비창업자들의 속성을 잘 알기 때문에 일부 부도덕한 가맹본부나 가맹점 모집 대행 전문 업체
지유리 기자   2015-05-18
[Theme] 창업, 내가 좋아하는 아이템으로 시작하자
직장을 그만 두고 자기 사업을 위해 창업을 준비하거나 혹은 기존 사업이 어려워 새로운 아이템을 선택해 창업하는 경우에도 업종전환의 준비단계에서부터 치밀한 사전검토와 빈틈없는 사업계획수립으로 창업을 해야 실수가 없고 경쟁에서 이길 수 있다.본격적으로
지유리 기자   2015-05-14
[Theme] 창업시 꼭 필요한 정보공개서 바로 알기
정보공개서 제공제도란 가맹본사가 공정거래위원회에 등록 또는 변경등록한 정보공개서를 가맹계약 체결 또는 가맹금을 수령하기 전에 가맹희망자에게 제공하는 제도를 말한다.이때 본사는 반드시 공정거래위원회에 등록한 버전의 정보공개서를 제공해야 하는데, 공정거래
지유리 기자   2015-05-08
[Theme]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녹색경영 <그린마케팅>
과학 기술의 발달과 산업화의 진전으로 인간의 삶은 질적, 양적으로 풍족한 생활이 가능해졌다. 하지만 소비 생활의 변화는 자원 에너지의 소비를 가속화시키고, 자원의 고갈과 환경파괴의 위기를 초래했다. 이는 유한한 지구의 환경자원을 인간 욕망의 충족과 부
지유리 기자   2015-04-20
[Theme] 성공창업을 위한 대안 몇 가지
예비창업자들을 만나보면 그들이 가장 궁금해 하는 것은 창업아이템이 아니라 세무분야와 자금지원제도라는 잘 알 수 있다. 하지만, 이는 창업아이템에 대한 전문지식을 가볍게 여기거나 자기 자신에 대한 자질과 적성분석이 매우 부족한 상태임을 인식하게 한다.
지유리 기자   2015-04-15
[Theme] Theme_떡전문점 프랜차이즈 Special Interview, 아카데미 탐방
(사)한국전통음식연구소 윤숙자 소장-현재 떡전문점 시장 현황과 향후 전망을 해주신다면?제과점에 밀려 고전하던 떡전문점이 몇 년 전부터 매우 유망한 업종으로 자리하고 있습니다. 과거에는 시장에만 떡가게들이 성행했으나 2000년대 들면서 떡의 장점이 부각
임나경 편집국장   2015-03-17
[Theme] Theme_떡전문점 프랜차이즈 <자이소>
떡전문점 는 박호성, 박경민 형제가 의기투합해 만든 브랜드로 인터넷쇼핑몰로 창업을 시작해, 오프라인으로 매장을 확대해 나갔다. 현재는 삼성동 직영점에 이어 종로에 가맹점 한 곳을 운영하고 있다. 한때 는 본격적인 프랜차이즈 사업에 주력할 생각이었으나,
임나경 편집국장   2015-03-17
[Theme] Theme_떡전문점 프랜차이즈 <질시루>
창업자 윤숙자 대표는 떡과 한과의 경우 재래시장에 있는 소규모 떡집이나 방앗간에서만 떡을 사먹어야 한다는 불편함을 없애고 언제든지 밝고 쾌적한 점포에서 누구나 손쉽게 떡을 구매하고 선물할 수 있는 점포가 없는 것이 아쉬웠다. 커피전문점이나 베이커리처
임나경 편집국장   2015-03-16
[Theme] Theme_떡전문점 프랜차이즈 Special Interview
떡전문점 전통 고수 보다 트렌드에 사활 걸어야-국내 떡전문점 창업시장에 대해 진단해 주십시오.현재 전국에서 떡을 만드는 업체 수는 약 1만8000여 곳에 이르며, 등록되지 않은 곳까지 하면 전국적으로 3만개에 이를 것으로 추산됩니다. 국내 떡 시장은
임나경 편집국장   2015-03-13
[Theme] Theme_떡전문점 프랜차이즈 <떡담>
최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으로부터 동반성장 우수가맹본부로 선정되기도 했던 국내 최고의 떡배달 및 답례떡 브랜드 . 가맹점포의 매출 극대화는 물론 고객들이 떡을 식사 대용으로도 찾도록 하기 위해 상생프로그램을 마련해 운영하느 것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제
임나경 편집국장   2015-03-13
[Theme] Theme_떡전문점 프랜차이즈 <떡보의 하루>
는 지난 2005년 국내 처음으로 떡프랜차이즈를 태동시켜 2015년 1월 현재 전국에 170여개의 점포를 운영 중이며, 현재까지 꾸준한 매출증가와 함께 선두업체로서의 떡프랜차이즈를 이끌고 있다. 는 떡이 하루 유통 제품이라는 것을 강조하고, 가장 많이
임나경 편집국장   2015-03-12
[Theme] Theme_떡전문점 프랜차이즈 <빚은>
삼립식품은 기존 제빵사업 이외에 새로운 성장 동력을 물색하던 중, 2006년 2월 떡 산업의 현대화와 쌀 소비 촉진을 위해 브랜드를 론칭했다. 은 떡, 한과, 전통음료 및 다양한 주문·답례·행사용 선물세트 등을 판매하는 떡 전문점 브랜드로 1호점인
임나경 편집국장   2015-03-11
[Theme] Theme_떡전문점 프랜차이즈
떡전문점, 진화를 꿈꾸다떡전문점 프랜차이즈 브랜드들이 창업시장에서 선전하고 있다. 떡전문점 시장은 개인독립점 형태의 떡집과 떡카페, 매장 생산형 떡배달 전문점 프랜차이즈 등으로 구분돼 있는 가운데, 기존 떡집보다 깔끔하고 업그레이드된 개인독립점 형태의
임나경 편집국장   2015-03-11
[Theme] 가맹본부와 가맹점 상생의 길
가맹사업법은 ‘가맹본부는 정당한 사유 없이 가맹계약기간 중 가맹점사업자의 영업지역 안에서 가맹점사업자와 동일한 업종의 직영점이나 가맹점을 설치하는 행위를 하여서는 아니 된다’라고 규정하고 있다.영업지역은 주어진 지역 내에서 가맹점이 안정적으로 수익을
지유리 기자   2015-02-23
[Theme] 소자본, 콜라보레이션, 프리미엄 카페형 창업 대세
저렴한 제품과 프리미엄급의 양분2015년은 커피전문점이 디저트카페로 확대될 가능성이 크다. 케이크와 브레드, 파이 등의 사이드메뉴의 메뉴개발이 관건이고, 생과일주스나 파르페, 기능성 음료 등 음료의 메뉴개발로 성공창업의 관건이다.커피전문점을 창업할 경
지유리 기자   2015-01-29
[Theme] 소자본 창업, 직원관리와 교육
우리 점포를 좋은 일자리로 만들어 나가는데 있어서 직원들에 대한 금전적 보상도 중요하지만 정이 넘치는 인간적인 일자리로 꾸며가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 보이지 않는 인력 손실을 방지하기 위해서 직원의 처우나 열악한 환경을 정신적으로 달래주는 동시에 인간
지유리 기자   2015-01-28
[Theme] 연말정산 개정세법 체크 포인트
2014년 귀속 연말정산과 관련해 세법의 개정이 있었다. 가장 주목해야 할 사항으로는 기존 소득공제방식 중의 일부를 세액공제방식으로 전환한 내용이다. 부녀자 공제 적용대상 조정부녀자 공제 적용대상은 배우자가 없고 부양가족이 있는 여성 세대주 또는 배우
지유리 기자   2015-01-26
[Theme] 강북대형상권 ‘노원역’ 상권분석
노원역 상권에 대해 정확히 이해를 하려면 상계동 아파트 평형대에 대해서도 인지해둘 필요가 있다. 이 지역 아파트 거주민은 대략 60만 명 정도이며, 거의 대부분이 중소형 평형대를 유지하고 있다.이는 곧 외식 소비가 높다는 것을 의미한다. 때문에 창업가
지유리 기자   2015-01-23
 11 | 12 | 13 
공지사항
프랜차이즈TV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성북동 184-5 (성북로 6길 26) 신우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35-7101~3  |  팩스 : 02)2235-7107
상호: 주식회사 창업미디어그룹  |  제호 : 창업&프랜차이즈  |  대표이사 겸 발행인·편집인: 이덕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덕철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065  |  등록일자(발행일자): 2014.03.25
Copyright © 2011-2019 창업&프랜차이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