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6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Special] 부담은 줄이고 매출은 늘리고
배달 전문 점포는 상권과 점포 운영에 대한 점주의 부담을 줄인다. 배달 어플과 제휴하고 주문 중개 플랫폼을 발 빠르게 도입한 은 앞으로 통합 주문 번호 시스템으로 배달 주문 활성화에 힘쓸 것이다. 배달 어플을 통해 고객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면서 신규 고
조수연 기자   2019-08-25
[Special] 새로운 소비층의 포용
대중적인 입맛과 안정적인 운영으로 꾸준한 성장을 이루고 있는 10년 이상의 장수점포가 가능했던 이유는 소비층의 니즈에 대한 본사의 적절한 대처가 가능했기 때문이다. 새로운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 자세야말로 창업 시장에서 반드시 필요한 모습이다. 변화
지유리 기자   2019-08-23
[Special] 고객은 이제 외식 보다 내식을 찾는다
창립 12년차의 (주)에쓰와이프랜차이즈는 주점 브랜드 ‘꼬치&퓨전요리선술집’ , ‘맛있는 요리 맥주 전문점’ , ‘우리동네 추억의 왕대포집’ 와 외식 브랜드 ‘사계절 건강밥상’ 등 총 4개 브랜드 전국 320여개 매장을 보유하고 있는 장수 외식 프랜
김민정 기자   2019-08-22
[Special] 커피 배달 시장을 선도하다
외식업에서 배달은 이제 거스를 수 없는 흐름이다. 배달음식의 대표가 치킨·피자였다면 이제는 빵·케이크·커피·빙수 등으로 그 품목이 넓어지고 있다. 커피 프랜차이즈 가운데 가장 먼저 배달 서비스를 도입한 는 2013년 배달앱 ‘푸드플라이’와 제휴를 시작
조수연 기자   2019-08-21
[Special] 배달 전문가
프리미엄 분식 브랜드 는 고정 비용을 줄이기 위해 분식 배달을 시작했다. 어느덧 18년 동안 배달 운영 노하우를 쌓아, 정체된 매출을 극복하고 넓은 상권을 확보해 왔다. O2O 주문 플랫폼과 제휴하고 있는 는 앞으로도 고객에게 세심하게 응대하고 식품에
조수연 기자   2019-08-20
[Special] 프랜차이즈 지각 변동 ‘배달’
이제 외식시장은 배달을 배제하고 살아남기 어려운 구조가 됐다. 업계 추산에 따르면 국내 배달음식 시장 규모는 지난해 기준 약 15조원, 그중에서도 배달앱을 활용한 음식 거래는 약 3조원 규모로, 관련 시장은 향후 10조원까지 커진다는 예상이다. 1인
임나경 편집국장   2019-08-19
[Special] 편리함을 더한 일상의 건강식
바른 먹거리를 바탕으로 프리미엄 김밥전문점을 표방한 좋은 식자재와 맛은 브랜드의 성장을 가져왔고 지금, 트렌드에 맞는 새로운 변신을 꾀하고 있다. 은 맛과 품질뿐 아니라 편의성에서도 한 단계 업그레이드되고 있다. 안정적인 아이템의 변신2013년 7월
지유리 기자   2019-08-19
[Special] 배달로 되찾은 제2의 전성기
놀부는 급변하는 외식트렌드와 소비자의 니즈에 따른 마케팅전략으로 숍인숍 솔루션을 프랜차이즈 업계 최초로 도입했다. 그 결과 배달 전문 브랜드의 성장이 이뤄졌고 새롭게 배달 전문 공유주방을 선보일 예정이다. 외식시장의 변화에 따른 발 빠른 대처는 소비자
김민정 기자   2019-08-18
[Special] ‘플랜테리어’로 쾌적함이 2배
는 플랜테리어를 접목시킨 자연친화적인 인테리어로 쾌적한 스터디 공간을 완성했다. 는 밀폐돼 있는 독서실의 단점은 개선하고 스터디카페의 장점은 극대화시켜 이용자들의 집중도를 더 높였다. 공기정화식물로 쾌적한 플랜테리어 완성는 공간에 플랜테리어를 접목시켰
곽은영 기자   2019-07-07
[Special] 착한 상생에 반하다
는 2011년 2월 1호점을 시작으로 신선한 유통, 최적화된 로스팅, 전문성 높은 커피 추출 등으로 꾸준한 성장을 이루고 있다. 특히 자체 로스팅 공장을 통한 배송으로 신선한 커피를 적당한 가격으로 판매하는 가성비 높은 커피 브랜드로 성장하고 있다.
조수연 기자   2019-07-03
[Special] 안정적인 브랜딩 구축의 노력
‘다섯 가지 아름다운 우리 차’란 뜻의 누구나 편히 쉴 수 있는 공간에서 따뜻한 차와 음식을 대접함은 귀한 손님을 맞이하는 뜻이기도 하다. 소중한 고객을 대하는 자세에서 의 상생은 시작된다. 가맹점주의 만족이 우
지유리 기자   2019-07-01
[Special] 본사가 연구개발센터로 가맹점 이끈다
는 지난 2011년 국내 최초로 중소형 호텔 프랜차이즈 론칭을 시작으로 , , , 등의 중소형호텔 브랜드를 운영해왔다. 지난해 하반기에는 부산·경남 지역 최대 호텔 브랜드 더블유디자인그룹(WNH)를 인수, , , 까지 총 7개의 호텔 브랜드를 보유
김민정 기자   2019-06-29
[Special] 동반 성장을 위한 전략
수제 맥주의 새로운 장을 연 는 납품가를 인하하고 배달 서비스를 확장하면서 가맹점의 수익 증가를 위해 노력한다. 전문성을 강화해 고객과 신뢰를 쌓으며 올 하반기에는 고객 로열티 마케팅에 집중할 것이다. 협력사의 새로운 맥주를 소개하고 직원 복지에도 힘
김민정 기자   2019-06-27
[Special] 원활한 소통을 향한 노력
근력운동, 유산소운동, 스트레칭을 30분 안에 끝낼 수 있는 는 바쁜 현대 여성들이 선호하는 글로벌 여성 전용 피트니스 클럽이다. 간편한 운동 프로그램과 높은 운동 효과, 운동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 등 만의 차별화는 곧 만의 독보적인 강점이다.
지유리 기자   2019-06-25
[Special] 발맞추어 나아가다
진하고 담백한 맛의 설렁탕 브랜드 은 가맹점의 자립과 생존을 위해 전문성 강화 교육을 실시할 뿐 아니라 가맹점 운영을 도우며 위기를 관리한다. 본사의 탄탄한 노하우를 통해 가맹점과 상생하도록 노력하며 본사 직원을 위한 역량 강화와 연수 시스템을 지원하
조수연 기자   2019-06-23
[Special] 동반 성장을 위한 전략
지난 2009년 12월 론칭하여 올해로 10년차를 맞이한 사과나무(주) . 2019년은 커피베이가 창립 10주년을 맞이하는 해이기에 조금 더 특별하고 기대가 크다. 지금까지 쌓아온 노력이 더욱 빛을 발할 수 있도록 향후 10년의 청사진을 그려 나갈 계
김민정 기자   2019-06-21
[Special] 가맹점과 본사가 함께 만드는 상생의 장
1997년 론칭한 는 매장에서 갓 구운 빵을 제공하는 차별화된 베이커리 브랜드로 개인 자영업자들의 자생력을 높이는 데 기여했다. 지난 22여 년 간 브랜드의 질적, 양적 성장을 도모하며 제빵 시장을 선도하고, 가맹점과의 상생을 통해 프랜차이즈 사업의
지유리 기자   2019-06-19
[Special] 소통과 상생의 프랜차이즈 브랜드
프랜차이즈 기업들이 그 어느 때 보다도 가맹점주와의 상생과 소통에 주력하고 있다. 최근 산업통상자원부는 업계에 자율적인 상생협력 분위기를 확산시키기 위해 중기부, 공정위 등 관계부처와 정책공조를 확대하고 업계와의 현장 소통을 강화해 상생협력을 지원해
임나경 편집국장   2019-06-17
[Special] 토종 중소카페의 힘
커피 공화국이라 칭할 만큼 대한민국 국민의 커피사랑은 과히 크다. 오피스가와 역세권은 물론 동네 상권까지 커피전문점의 특별한 스팟은 없다. 하지만 과열된 경쟁 속에서 롱런하는 커피 브랜드를 꼽기란 쉽지 않다. 이에 의 13년간 사업 운영은 특별하고 소
조수연 기자   2019-06-10
[Special] 브랜드의 가치는 스스로 만든다
가 중국내 상표권 보호의 성공적 사례로 떠오르면서 건재를 알렸다. 이와 함께 첫 해외 매장인 중국 연태 1호점 오픈 소식을 전했다. 조형선 대표는 올해가 가 토종 브랜드에서 글로벌 브랜드로 도약하는 원년이 될 것임을 알렸다. 지금이 글로벌 진출의 적기
조수연 기자   2019-06-0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공지사항
프랜차이즈TV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성북동 184-5 (성북로 6길 26) 신우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35-7101~3  |  팩스 : 02)2235-7107
상호: 주식회사 창업미디어그룹  |  제호 : 창업&프랜차이즈  |  대표이사 겸 발행인·편집인: 이덕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덕철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065  |  등록일자(발행일자): 2014.03.25
Copyright © 2011-2019 창업&프랜차이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