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 > Interior
<미술관옆집>
정미선 기자  |  jung_massn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6.19  15:13: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어느 스트레스 가득한 날, 머리 속엔 온통 집에 가서 쉬고 싶다는 생각뿐이다.
이런걸 보면 인간에게 가장 안전감을 주는 곳은 어쩌면 집이런지 모른다. 
그렇다면 스트레스 가득한날 집과 같은 카페에서 커피 한 잔은 어떨까? 
여름을 알리는 싱그러운 앞마당이 반기는 <미술관옆집> 문을 열어본다.  


서촌풍경, 그곳엔
서촌에 위치한 <미술관옆집>은 대림미술관에서 운영하고 있는 카페다. 작년 상반기까지만 해도 대림미술관은 가드닝 콘셉트 <디카페>를 운영해왔다. 하지만 <디카페>를 찾는 고객들이 점차 늘어나자 결국, VIP고객들이 이용하던 빈 집을 불특정 다수가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확장하기로 한 것이 <미술관옆집>이다. 가끔 파티, 행사교육 등에 사용됐던 미술관 옆 빈 집이 미술관과 어울리는 <미술관옆집>이라는 귀여운 상호명과 함께 재탄생 된 것.
기분 좋은 공간이란 모든 감각을 만족시킬 수 있어야 한다. 편안한 시야, 안락함, 공간을 노래하는 음악 그리고 기분 좋게 하는 맛 등 모든 것이 하나의 공간에서 표현될 때 가장 편안함을 느낀다.
<미술관옆집>에는 우리집만이 줄 수 있는 편안함이 있다. 이는 70년대 지어진 주택을 개조해 만든 공간으로 기존 주택의 멋을 그대로 살렸다. 나무로 된 벽과 장들까지 손대지 않은 기본 인테리어에 미술관만의 톡톡 튀는 감성까지 가미했다. 이런 공간의 표현들이 카페 한 켠에 앉아있는 것만으로도 일상과 예술을 넘나들고 있다. 
1층에 있는 콘셉트 스토어는 국내외 작가들의 제품들을 콜라보로 판매하고, 2층은 앤티크한 중세 유럽풍의 서재에서 보는 살랑대는 나뭇잎이 제법 나른하게 만든다. 인위적으로 한 콘셉트를 잡고 인테리어를 연출하지 않아 오래된 문지방과 방 문과 동그란 손잡이가 예전 집을 상상하게 만들어 공간에 재미를 준다. 
2층 테라스는 기분 좋은 햇살이 비치는 유리에 보일 듯 말 듯 글귀가 적혀있다. 지나쳐버리기 쉬운 일상에 의미를 불어넣는다. 앞마당의 큰 나무들이 손을 뻗어 2층 곳곳에 바람막이 역할을 하며 잠깐의 휴양림을 누려볼 수 있다.

한 폭의 일상
마당이 있는 집의 면면에 다채로운 공간을 연출한 <미술관옆집>. 따뜻한 6월에 그 진가를 드러낸 <미술관옆집> 마당은 푸른 식물들과 연못, 그리고 캠핑공간을 떠올리게 해 설레임을 주는 공간이다. 
<미술관옆집>의 유명한 포토스팟이 있다. 입구의 파란식물이 있는 <미술관옆집> 벽면과 ‘식물방’이다. 특히 식물방은 실내 사각형 공간에 식물이 있어 마치 한 폭의 그림을 보는 기분이 들게 한다. 많은 고객들이 식물방에서의 커피 한잔의 사진을 찍어 SNS에 올리면서 더 유명세를 떨친 공간이기도 하다. 
익숙한 현관문을 열고 들어가면 한 눈에 들어오는 엔티크한 나무 계단 그리고 콘셉트 스토어와 베이커리가 있다. 큰 창으로 비치는 밝은 볕이 1층 중앙 거실을 통과해 나무와 식물로 구성된 인테리어와 알맞은 조화를 이뤄낸다. 
반 나선형 계단을 따라 올라가면 1층과는 또 다른 분위기를 풍기는 2층은 이전 거주 공간을 살린 부분들을 곳곳에서 찾아볼 수 있다. 
2층은 대림미술관이 정면으로 보기 좋게 위치해 있다. 각각의 방으로 공간이 나눠져 소음차단에 탁월하고 방마다 넓고 시원한 창은 실외 풍경이 한 눈에 들어와 소음차단과 시원한 인테리어 두 마리다 잡을 수 있는 인테리어다.

Slow but...
<미술관옆집>에서 판매하고 있는 베이커리는 발효종베이커리로 서촌 부근 베이커리집과 협업해 건강만이 아닌 서촌에서 상부상조하는 인프라를 만들어가고 있다.
또 시그니쳐 메뉴도 독특하다. 일본 오모테산도식으로 얼음을 갈아 거품처럼 먹는 ‘오모테산도카푸치노’는 시간이 지나 표면으로 몽글몽글 올라와 크림치즈 질감을 내는 음료다. 또한 콜드브루에 바닐라 생크림이 올라간 ‘콜드브루클라우드’를 포함해 새로움을 시도하는 미술관의 정신이 돋보이는 메뉴 구성이다. 
예부터 문인과 예술가들의 거주지였던 서촌에 그 지역 색과 자신만의 개성을 더한 <미술관옆집>. 미술관의 특성과 창조력이 조화를 이뤄 미술관 관람객만이 아닌 쉼이 필요한 이들에게 잠깐의 사색을 선물하고 있다.

Space Info
오픈     2016년 9월
주소     서울시 종로구 자하문로 4길 22
전화     070-4400-0434
영업시간     10:00 ~ 20:00 (월요일 휴무)
점포규모     총 면적 470㎡ (정원 포함), 120석
메뉴     아메리카노 3000원, 콜드브루 클라우드 5500원, 솔티드 캬라멜 브라우니 7000원

정미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공지사항
프랜차이즈TV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성북동 184-5 (성북로 6길 26) 신우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35-7101~3  |  팩스 : 02)2235-7107
상호: 주식회사 창업미디어그룹  |  제호 : 창업&프랜차이즈  |  대표이사 겸 발행인·편집인: 이덕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덕철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065  |  등록일자(발행일자): 2014.03.25
Copyright © 2011-2019 창업&프랜차이즈. All rights reserved.